б
제목 ‘집단 패혈증’ 환자 발생한 강남 피부과 의료진 오늘 경찰조사
글쓴이 일렉트로 날짜 2018.05.08 11:28 조회 수 15

서울 강남의 한 피부과에서 프로포폴 주사를 맞고 미용시술을 받은 환자 20명이 집단으로 패혈증 증상을 보여 경찰과 보건당국이 조사에 착수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8일 서울 강남경찰서와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한 피부과에서 전날부터 패혈증 증세를 보인 환자 20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대부분 20대 중반에서 30대 초반으로 여성 환자가 19명, 남성 환자가 1명이다. 

0000551132_001_20180508112710464.jpg?typ프로포폴 이미지. 경향신문DB

해당 피부과는 전날 오후 8시께 119에 신고해 환자 3명을 인근 병원에 후송한 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 접수 후 1차 현장 감식을 끝내고 오늘 오전 11시부터 해당 피부과에서 과학수사팀, 질병관리본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과 합동 감식을 벌이고 있다. 

감식 결과 등을 토대로 피부과 원장 박모(43)씨와 간호사 등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이 있는지 조사할 방침이다.

보건당국도 시술에 쓰인 주사제 변질 가능성 등을 염두에 두고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전날 이 피부과에서 시술을 받은 환자는 모두 21명으로 이 가운데 1명을 제외한 전원이 패혈증 증세를 보였다.

이들은 순천향대병원 등 6개 병원 응급실에서 저혈압 및 패혈증 증상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다.

병원에 후송된 환자 가운데는 집으로 귀가했다가 증상이 나타나 직접 병원을 찾거나 피부과 측으로부터 연락을 받고 병원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패혈증 증세를 보인 환자들은 모두 시술을 위해 프로포폴을 주사 받았다. 이들은 피부 리프팅 레이저, 홍조 치료 등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뉴스팀 sportskyunghyang@kyunghyang.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편법 상속·증여한 50개 대기업·대재산가 '현미경' 세무조사 [3] 일렉트로 2018.05.16 21
61 “150조 금괴 건진다”... 신일그룹, 7월 30일 울릉도에서 전 세계 최초 공개 [3] 일렉트로 2018.05.16 47
60 "곧 피서철인데…" 육지서 불과 300m 바다에 죠스 백상아리 [1] 일렉트로 2018.05.16 23
59 스페인 맥주 '버지미스터' 단독 출시…4개 5천원 [2] 일렉트로 2018.05.10 30
58 "심 봤다" 지리산서 100년 넘은 천종산삼 발견 [6] 일렉트로 2018.05.08 32
» ‘집단 패혈증’ 환자 발생한 강남 피부과 의료진 오늘 경찰조사 [1] 일렉트로 2018.05.08 15
56 '이혼 소송' 조현아 [2] 일렉트로 2018.04.30 41
55 [단독] 김흥국, 오늘 새벽 아내 폭행해 입건 [5] 일렉트로 2018.04.25 38
54 警, 현대건설 본사 압수수색… 강남 재건축 금품 살포 혐의 [1] 일렉트로 2018.04.25 5
53 警, 현대건설 본사 압수수색… 강남 재건축 금품 살포 혐의 일렉트로 2018.04.25 20
52 ‘판매재개’ 폭스바겐코리아, “한국 신뢰 회복할 것..신차 5종 출시” [4] 일렉트로 2018.04.18 146
51 초콜릿 훔친 7살 사진 초등학교 앞 편의점에 붙인 주인 [8] 일렉트로 2018.04.16 35
50 합성사진 신분증으로 토익 대리시험 의뢰한 30대 벌금형 [3] 일렉트로 2018.04.16 27
49 “집단 성행위까지 요구했다” 만민중앙교회 이재록 목사 성폭력 추가 증언 [11] 일렉트로 2018.04.12 230
48 실업자 125만7천명, 2000년 이후 최대…실업률 4.5%, 3월 기준 17년만에 최악 [5] 일렉트로 2018.04.11 11
47 고가 1주택자의 보유세 인상 안 검토중 [3] 일렉트로 2018.04.09 10
46 11일 대입 개편 시안 공개… 성난 여론에 기름 붓나 [3] 일렉트로 2018.04.07 12
45 박근혜 징역 24년에 벌금 180억원 선고 [3] 살피재 2018.04.06 7
44 울산 버스 사고, 아산로 일찌감치 예견된 위험? [3] 구피 2018.04.05 12
43 김정은 외교행보, 트럼프 판 뒤집어놔” [3] 엔젤2 2018.04.01 11
XE Login

  1. 회원가입